선물/마진 게시판

[트레이딩 용어] 엘리어트 파동이론이란?

user코인사전
2023.12.07
view1766
comment0
like7







엘리어트 파동이론에서 파동의 주기(Cycle)는 상승 5파와 하락 3파로 이루어집니다.

물론 이 파동은 상승 추세의 한 주기이며 하락 추세에서의 한 주기는 하락 5파와 상승 3파가 됩니다.

내용이 혼잡스러워지지 않도록 앞으로의 예시는 모두 상승 추세임을 가정하도록 하겠습니다.

 


상승 5파는 차트상에 상승으로 보이는 움직임이 5개의 파동으로 이루어져 있다는 뜻이고 각각 1파, 2파, 3파, 4파, 5파라고 부르며,

하락 3파는 5개의 상승파동 이후 상승에 대한 조정이 3개의 파동으로 이루어진다는 뜻으로 각각 a파, b파, c 파라고 부릅니다.


이때, 상승 5파라고 하더라도 5개의 파동이 모두 상승을 의미하지는 않습니다. 5개의 파동 중 1,3,5파는 상승의 방향이고,

2,4파는 하락의 방향을 나타냅니다.


마찬가지로 하락 3 파도 모두 하락을 나타내지는 않으며 a, c파는 하락의 방향, b파는 상승의 방향을 갖습니다.







상승 5파와 하락 3파로 이루어진 하나의 상승 주기는 더욱 장기간에 걸쳐 형성되는 파동의 일부분이 됩니다.

이는 파동이 프렉탈 구조를 이루고 있다는 것을 의미하며 프렉탈 구조란 일정한 패턴이 미시적인 구조에서 무한히 반복되며

거시적인 구조에서도 무한히 반복되는 것을 말하는데,


프렉탈 구조는 꽃의 모양, 번개, 나뭇가지, 브로콜리, 눈송이의 결정 등 자연계에서 많이 발생하는 구조입니다.



위 그림의 비트코인 일봉 차트에서 1파와 2파를 4시간 봉으로 쪼개어 보았을 때

다음과 같이 1파와 2파의 소파동 또한 상승 5파와 하락 3파로 이루어져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1파는 한 주기의 시작점으로 보통 장세가 죽은 뒤에 일시적 반등처럼 보이는 경우가 많습니다.

상승 파동의 시작점이기 때문에 이 시점에 매수를 하는 것이 수익률에 가장 도움이 되겠지만,


저점을 잡고 싶은 욕심에 섣불리 매수했다가는 이것이 사실 b 파였고 이어지는 c파에 의해 큰 손실을 볼 수도 있기 때문에

추세 전환을 포착하는 여러 보조지표들을 활용하여 하락 추세가 끝났음을 확인 후 진입하는 것이 좋습니다.


1파를 파악하기 위해서는 c파의 종료를 확인해야 하는데 c파의 종료를 확인한다는 것은

c파를 구성하는 5개의 소파 동의 종료를 확인하는 것이고 또한 이 5개의 파동이 파동의 절대 규칙을 위배하지 않았음도 확인해야 합니다.


파동의 절대 규칙은 각 파동의 특징을 알아보면서 확인하도록 하겠습니다.




2파는 1파에 대한 조정파동으로 일반적으로 피보나치 비율인 0.618의 비율로 1파의 상승을 되돌리는 경향이 있으나

이 수치는 그런 경우가 많다 뿐이지 맹신할 수는 없는 수치입니다.


2파는 절대 규칙이 있는데, 2파는 1파의 저점을 하회하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1파라고 생각했던 상승 파동의 크기 이상으로 하락이 생긴다면 이는 2파가 될 수 없으며, 1파의 카운팅도 다시 생각해봐야 할 것입니다.

 





3파는 상승파동의 주 파동으로 일반적으로 상승 방향인 1,3,5파 중에 가장 길고 강력합니다.

보통 3파의 크기가 가장 크지만 이것은 절대 규칙은 아닙니다. 시장 상황에 따라 5파가 가장 길 수도 있으나 3파에 해당하는 절대 규칙은 

3파가 가장 짧을 수는 없다는 것입니다.


또한 1 파보다 3파가 짧을 수는 없다는 것도 포함됩니다.

보통 3파가 가장 강력한 상승이기 때문에 성공적인 투자는 3파의 상승에 올라타는 것이 될 것입니다.


2파의 저점에 진입하지 못하였거나, 현재의 파동이 3파인지에 대한 확신이 없을 때는

현재의 상승이 1파의 고점을 돌파하는 시점을 매수 시점으로 채택하는 것도 안전하고 좋은 방법입니다.





4파는 3파에 의한 조정파동으로 4파에 해당하는 절대 규칙은 4파는 1파와 겹칠 수 없다는 것입니다.

어떠한 하락 파동이 1파라고 생각했던 상승파동의 고점을 침범하게 된다면 그 파동은 4파가 아니며,

이미 상승 5파가 모두 마무리되었을 확률이 크므로 시장을 다시 살펴야 할 것입니다.


본격적인 상승인 3파에 대한 조정이기 때문에 매수세가 쉽게 죽지 않아 일반적으로는 2파의 조정비율보다 짧은 0.382의 비율 정도만

되돌리는 경향이 많지만 이 또한 무조건적인 신뢰는 하면 안 되는 수치입니다.


4파는 2파와 같은 조정파동이지만 2파와는 다른 종류의 조정 파동이 나타나는 경우가 많습니다.

2파가 가격적인 면에서 많은 조정을 이뤘다면 4파는 차트를 옆으로 밀면서 시간적인 조정의 역할을 하는 경우가 많고,

만일 2파가 시간적인 조정의 역할을 했다면 4파는 가격적인 면에서 많은 조정을 이루는 경우가 많습니다.




5파는 3파에서 주저하던 투자자들의 유입으로 다시 한번 상승을 타게 되는 구간입니다.

이때 지표들은 보통 과열 양상을 나타내고 고점 혹은 추세 전환 신호들이 출현하며 차트의 약세 패턴 등이 출현하게 됩니다.


보통은 3 파보다 약하지만 비정상적인 과열 양상이 지속되어 가장 큰 파동이 되기도 합니다.

5파에서 보통 상승 주기의 최고점을 찍는 것이 일반적이지만 파동의 절단(5파가 3파의 고점을 넘지 못함)이 출현하여

갑작스럽게 추세 전환이 일어나는 경우도 흔히 있습니다.




a파는 상승 5파에 대한 조정이 시작되는 파동입니다.

a파의 시작에서 시장은 아직 환희에 젖어있으며 이 파동이 상승에 대한 일시적인 조정으로 생각되기도 합니다.


이어지는 b파 반등 구간에서 이 오류를 확신하여 적극적으로 매수에 임한다면 이어지는 c파에 의해 낭패를 보게 됩니다.

이러한 생각으로 뒤늦게 매수 포지션을 가져가는 투자자들에 의해 오히려 5파의 거래량을 넘어서는 모습을 보이기도 합니다.




b파는 하락 과정에서의 일시적인 반등으로 5파에서 아직 처분하지 못한 물량을 처분할 수 있는 마지막 기회가 됩니다.

b파의 반등은 일반적으로 약하여 a파 하락에 대한 0.382의 비율 정도를 목표치로 하며 보통 5파의 고점을 넘지 못한 채 b파는 종료되지만, 이것 또한 절대법칙은 아닙니다. 희박한 경우로 5파의 고점을 갱신하는 모습도 관찰됩니다.

 



c파는 깊은 조정의 시작으로 상승의 희망을 놓지 못하는 투자자들에게도 그 희망을 가져가 버리게 되는 수준으로 조정이 시작됩니다.

투자에 대한 공포심은 극에 달하게 되며 이 시기에는 현금 보유 외에 딱히 할 것이 없습니다.


보통 a파와 동일한 수준의 하락이 오거나 a파의 1.618배에 해당하는 조정이 오는 경우가 잘 관찰됩니다.

c파의 종료는 곧 새로운 파동의 시작이기 때문에 추세 전환 신호를 기다려야 합니다.





출처: 학습자료 모아모아 (티스토리 블로그)

https://08231117.tistory.com/160
logo_black
익스체인지 플러스(explus.co.kr, 익플)는 사이트 내 모든 암호화폐 가격 및 투자 관련 정보에 대해 어떠한 책임을 부담하지 않습니다. 디지털 자산 투자는 전적으로 스스로의 책임이므로 이에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 2024 익스체인지 플러스 - 익플, Inc. All rights reserved.